사회
한국시설안전공단, 화개장터 수해 피해지역 긴급 안전점검 지원
기사입력: 2020/08/11 [17:10]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한국시설안전공단, 화개장터 수해 피해지역 긴급 안전점검 지원     

 

한국시설안전공단(이사장 박영수)은 집중호우로 최악의 침수피해를 입은 경남 하동군 화개장터 일대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 지원에 나선다.

 

12일부터 1주일 동안 진행될 예정인 점검 대상은 옹벽, 비탈면, 교량, 가옥 등 4가지 시설물이다. 점검에 참여하는 인력은 4개 시설물별로 3명씩, 모두 12명이다. 공단은 효과적인 점검을 위하여 11일 오후 하동군 측과 실무협의를 마쳤다.

 

하동군 화개면 탑리 화개장터 일대는 지난 7일과 8일 이틀 간에 걸친 집주호우로 인근 섬진강 강둑이 무너지면서 큰 피해를 겪었다.

 

박영수 이사장은 “영호남 화합의 상징으로 큰 피해를 입은 화개장터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 지원을 하기로 결정했다”며 “공단의 최고 전문 인력으로 점검반을 편성했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김유미, 옆모습만 보여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