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서귀포시
[서귀포시] 서귀포시 소나무 재선충병 방제 총력 추진
기사입력: 2022/01/17 [14:41]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소나무재선충병 방제를 위해 작년 11월부터 올해 4월까지를 제9차 방제기간으로 하여 방제에 총력을 기하고 있다.

 

올해 총 사업비 27억원의 예산으로 피해고사목 20천본 제거 및 예방나무주사 500ha를 실시할 계획이다.

 

4월까지는 이 중 15천본에 대하여 22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피해고사목 제거를 할 예정이며, 직영방제단 및 소나무 이동단속요원 등을 채용하여 방제사업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서귀포시는 지역 내 소나무재선충병이 2010년 대정에서 최초 발생한 이후 8차 방제기간(2021. 4. 30.)까지 사업비 663억원으로 피해고사목 제거 612천본(5억 6000만원) 및 예방나무주사 11,167ha(1억 300만원)를 실시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2021년 8차방제(2021. 4월)까지 인력, 예산을 과감히 투자하여 복합방제를 실시한 결과 연차적으로 피해가 감소하고 있다”며, “이를 위해 QR코드 활용 및 드론 등을 통한 피해고사목 예찰로 피해상황을 상시 점검하고 소나무류 이동단속 강화 등을 통한 선제적 예방 위주 방제사업 추진으로 청정 소나무림 보존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이영은, 새로운 느낌으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