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제주도
[제주도] 자치경찰위원회,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C-ITS) 현장 점검
4월 13일 제41회 임시회의 개최…실증사업 운영상황 점검 및 직원 격려
기사입력: 2022/04/14 [14:27]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자치경찰위원회 교통정보센터 현장방문     ©제주도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김용구)는 13일 오후 4시 제주교통정보센터에서 제41회 임시회의를 개최했다.

 

자치경찰위원회는 자치경찰단에서 국비사업으로 추진한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C-ITS‧Cooperative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 구축 현장을 방문해 관련 실증사업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관계 직원들을 격려했다.

 

제주도 C-ITS 실증사업은 ‘사람 중심의 안전한 교통 환경 조성’을 목표로 차량 주행 중 운전자에게 주변 교통상황과 교통안전 서비스, 돌발상황(사고·급정거·보행자) 등의 위험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2017년 9월 국토교통부 C-ITS 실증사업 공모에 선정돼 2018년 6월부터 2021년 6월까지 추진한 사업으로, 현재 자치경찰단 교통정보센터에서 운영 중이다.

 

이날 현장점검은 소통강화 등 치안 거버넌스를 실현하기 위한 협업의 토대를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자치경찰위원회는 C-ITS의 구축 성과와 향후 운영계획 등에 대해 자치경찰단으로부터 설명을 듣고, 실효성 있는 교통시책 마련 방안을 함께 논의했다.

 

김용구 위원장과 위원들은 현장을 점검한 후 관계 직원들에게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빅데이터에 기반한 C-ITS사업을 토대로 도민과 관광객이 다양한 교통정보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편리성, 안전성, 쾌적성이 크게 향상된 스마트한 교통치안정책으로 발전시키는데 최선을 다해줄 것”을 주문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서인국X오연서, 커플 화보 공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