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서귀포시
[서귀포시]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서귀포에서 만나다
기사입력: 2022/04/19 [15:57]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초청 공연을 5월 15일(일) 오후 5시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지휘자 카라얀이 "신이 내린 목소리"라고 극찬한 한국이 낳은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는 세계 5대 오페라극장 주연, 국제 6개 콩쿠르 석권, 황금기러기상(최고의 소프라노), 클래식부문 그래미상, 비 이탈리아인으론 유일하게 국제 푸치니상 수상하며 30년 넘게 세계 최고 프리마돈나의 자리를 지켜왔다. 최근엔 2018년 3월 평창동계패럴림픽 공식주제가 ‘Here as ONE’을 개막식 무대에서 선보인 바 있다.

 

13인의 빈 필하모닉 연주자로 구성된 필하모닉앙상블과 함께 흥겨운 왈츠와 폴카 등 다채로운 레퍼토리를 선보일 본 공연은 조수미 특유의 밝고 명쾌한 요한 슈트라우스, 프란츠 레하르의 곡들을 비롯하여 오스트리아 특유의 경쾌한 리듬으로 관객들의 낭만적 심성을 자극하여 새로운 내일을 열어나가기 위한 충분한 에너지를 제공할 것이다.

 

본 공연은 8세이상 관람가로 관람료는 1층 10만원, 2층 7만원으로 온·오프라인을 통해 관람권을 예매(1인 2매 가능)할 수 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수도권 공연 등을 관람하지 못한 도민들을 위한 공연으로 제주도민만 관람권 구매가 가능하며, 공연당일 입장 시에도 도민임을 증명하는 신분증을 확인할 예정이다.

 

문화소외계층*(객석 10% 이내)은 신분증과 해당하는 증빙서류를 지참하여 4월 27일(화) 오전 9시부터 4월 28일(목) 오후 6시까지 서귀포예술의전당 매표소로 방문 신청 시 무료로 관람권 구매 가능하다.

 

* 문화소외계층: 문화예술진흥법시행령제23조의2제1~3호 해당자

: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수급자·자활급여수급자, 장애인복지법에따른 장애수당수급자· 장애아동수당수급자·장애인연금수급자, 국민건강보험법시행령에 따른 희귀난치성질환 해당자, 한부모가족지원법에 따른 보호대상자

 

현장예매(객석 40%)를 원하는 관람객은 도민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과 관람료 감면* 받을 수 있는 증빙서를 지참하여 5월 2일(월) 오전 9시부터 서귀포예술의전당 매표소에서 선착순으로 관람권을 구매할 수 있다.

 

* 서귀포예술의전당 설치 및 운영조례 제15조에 해당하는 사람 (30~50% 관람료 감면 가능)

 

또한, 온라인예매(객석 50%)는 5월 3일(화) 오후 7시 서귀포시 E-티켓(eticket.seogwipo.go.kr)에서 선착순으로 가능하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관광객들이 제주도 여행과 연계하여 조수미 공연을 보고자 하는 문의가 많지만 “전국 6개 도시에서 공연되는 만큼 서귀포예술의전당 공연은 제주도민들에게 양보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위와 관련된 자세한 공연 문의는 서귀포예술의전당[행정지원팀(760-3368)]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서인국X오연서, 커플 화보 공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