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제주도
[제주도] “장애의 편견을 넘어, 차별 없는 세상을 위해”
20일 제42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 개최…장애인대상 6명 등 유공자 시상
기사입력: 2022/04/20 [15:02]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42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이 20일 오전 11시 제주시 조천체육관에서 개최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장애인총연합회가 주관한 이날 기념식은 ‘장애의 편견을 넘어, 차별 없는 세상을 위해’라는 구호 아래 열렸다.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장애인복지 유공자 및 장애인단체장 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치러졌다.

 

올해 장한장애인대상 수상자는 오형범 씨로, 국내 최초 장애인 패션쇼를 기획하는 등 장애인과 함께하는 공동체 실현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장애인어버이대상에는 황광배 씨, 장애인도우미대상 개인부문에 박선자 씨, 단체부문에 글로벌 제주사랑이 선정됐으며, 고(故) 강상회 씨와 양용석 씨가 장애인복지특별상을 수상했다.

 

장애인복지유공자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은 대정읍 장애인지원협의회 이정현 회장이, 제주도지사 표창은 강기택 씨 등 24명이 받았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이날 기념식에 참석해 “아름다운 동행으로 행복한 공동체를 일궈온 주역들과 함께해 더욱 기쁘다”며 “제주도정은 한 분 한 분의 노력과 헌신이 오래도록 빛나도록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전했다.

 

이어 “개인의 존엄과 권리가 동등하게 존중되는 사회를 만드는 일은 우리 모두의 책무”라고 강조하며 “장애인이 불편 없는 건강한 제주, 자활과 자립이 보장되는 행복한 제주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제주도는 일자리, 의료, 돌봄 등 장애인복지 수준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실행해 나가고 있다.

 

도는 장애인 소통·교류 쉼터인 ‘혼디누림터’와 발달장애인 통합서비스를 지원하는 ‘우리복지관’ 개관을 앞두고 있다.

 

또한 지난해 발달장애인과 가족들에게 호응을 얻은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내장 스마트슈즈 보급을 확대하고, 장애인일자리도 확충하고 있다.

 

아울러 발달장애인 가족 돌봄과 자립을 동시에 실현하는 ‘가족창업 특화사업장 스마트팜’ 사업도 올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서인국X오연서, 커플 화보 공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