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부여군, 클린하우스 등 거점 수거시설 설치 지원
기사입력: 2020/05/18 [12:27]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재활용품 분리배출이 취약한 농어촌과 단독주택 지역의 분리배출 활성화를 위한 거점시설(재활용동네마당 클린하우스, 분리수거함) 설치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클린하우스 및 분리수거함은 재활용품을 분리, 배출, 보관할 수 있는 거점시설로써, 재활용품 수거율을 높이고 깨끗한 환경 조성을 위해 군에서 설치하고 있으며 클린하우스는 기존 167개소에 더해 올해는 20개소를 신규설치하고 분리수거함은 120개소 설치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클린하우스 시설에는 비가림 설비와 함께 10여종의 분리수거함과 감시용 카메라가 설치되어 재활용품 분리배출에 익숙하지 않은 배출자도 쉽게 사용이 가능하도록 품목별로 그림을 부착해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특히 농촌지역의 경우, 재활용품을 불법소각하거나 투기하는 사례가 빈번한 상황에서 재활용품 분리배출율 상승에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나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분리수거함은 4종류의 재활용품을 간편하게 배출할 수 있는 시설이며 현재 마을별 신청을 통해 설치 지원하고 있다.

 

군은 한편으로 거점 수거시설 설치사업과 더불어 군민들의 분리배출 의식강화도 중요한 부분으로 인식하고 매년 연초에 환경강사 방문교육도 병행하여 생활폐기물과 영농폐기물 등의 올바른 배출요령과 자원의 재활용 방법을 군민들에게 적극 알리고 있다.

 

군 관계자는 “생활환경 개선 및 재활용품 자원화를 위한 시설설치도 중요한 사업이지만 무엇보다도 주민들의 분리배출 생활화가 필수적”이라며 “군민들의 의식강화를 위한 홍보 및 교육에 적극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김유미, 옆모습만 보여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