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경기도
[경기도의회] 김경근 의원, 양정역세권 개발 관련 주민 애로사항 청취
기사입력: 2021/01/28 [09:56]  최종편집: ⓒ 보도뉴스
변창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전문위원회 김경근(더불어민주당, 남양주6) 의원은 27일 남양주상담소에서 양정역세권 개발 관련 LH의 입장 바꾸기로 발생한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자리를가졌다. 이 자리에서 주민들은 “LH가 양정역세권 개발시 이주자택지를 조성 원가로 공급하기로 했으나, 최근 권익위원회의 권고도 무시한 채 이주자택지를 감정가로 공급하겠다는 내부방침을 세웠다고 한다”며 이에 대한 애로사항을 토로했다.

 

김경근 의원은 “인근 주변은 조성원가로 이주자택지를 공급하면서 양정동 지역만 감정가로 공급한다면 형평성에 어긋나는 것으로, LH는 방침을 바꿔 합리적으로 이주자택지를 공급해야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아울러 “공공의 이익을 위한 토지개발 과정에서 개인의 재산권도 존중되어야 하며, 주민들에 대한 보상이 현실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주민들의 애로사항 등을 관계기관에 전달하여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주민들은 “LH와 남양주시의 말만 믿어 왔는데 지금에 이르러 내부방침이라면서 입장을 바꾸니, 주민들은 불안한 마음으로 하루하루를 살고 있다” 면서 “도시개발로 인해 원주민들이 억울한 피해를 받지 않도록 주민들의 의견을 잘 전달해 달라” 고 당부했다. 또한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경청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한소희, 사랑스러운 주얼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