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경기도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연구회 “시대적 흐름에 맞는 청소년 기본권에 대한 고민”
- 「경기도 청소년 기본권 보장을 위한 정책방안 연구」 정책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기사입력: 2021/01/28 [11:57]  최종편집: ⓒ 보도뉴스
변창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연구회(회장 박창순 위원장)는 27일(수) 고양시 청년공간 청취다방 회의실에서 ‘경기도 청소년 기본권 보장을 위한 정책방안 연구’에 대한 정책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청소년기본법」에서 정의한 바와 같이 청소년의 발전과 권리 증진뿐만 아니라 청소년의 행복권 보장을 위한 경기도 청소년 정책의 목적성을 설립하고자 하는 것으로, 중간보고회에 신정현(고양3, 더민주)의원과 연구 수행기관인 전민경 책임연구원, 경기도 청소년과 등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하였다.

 

책임연구자를 맡은 전민경 연구위원(경기도여성가족재단)은 전문가 집단 워킹그룹을 통해 청소년기본권 개념을 재정립하는 것을 넘어 기본권 보장을 위한 방향과 앞으로의 과제 마련을 위한 연구가 진행 중임을 밝혔다.

 

연구 주제를 제안한 신정현 의원은 “국가 단위의 청소년 정책과 실태조사는 마련되고 있으나, 광역‧기초자치단체 차원에서의 청소년에 대한 고민은 여전히 미흡하다”라며 “사회변화에 따른 청소년기본권에 대한 고민을 통해 현대사회에서 우리가 청소년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달려나갈 방향성이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정책연구용역은 3개월간 추진되어 2월 말 완료될 예정이며, 경기도여성가족재단에서는 연구용역 결과를 제출하기 전 최종보고회를 통해 연구에 대한 정책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한소희, 사랑스러운 주얼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