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용인시
[용인시] 중소기업 지원‘수출 멘토·인플루언서’12명 위촉
용인시, 중소기업 수출 컨설팅 돕고 SNS 마케팅 지원 등 활동
기사입력: 2021/06/01 [17:41]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는 1일 시장 접견실에서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을 돕는 수출 멘토‧인플루언서 12명을 선발해 위촉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위촉식에서 백군기 용인시장은 “중소기업이 살아야 경제가 살아나는 만큼 다양한 경험과 아이디어를 적극 활용해 관내 기업을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시는 앞선 3월 은퇴한 중장년층 무역전문가와 수출 초보 기업을 멘토-멘티로 연결해 맞춤형 수출 컨설팅을 제공할 수 있도록 공개 모집을 통해 멘토 2명을 선발했다.

 

이 사업은 고용노동부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사업비 4,800만원을 확보한 바 있다.

 

이와 함께 경기도 일자리 정책 마켓 공모를 통해 시민 인플루언서를 활용, 중소 수출기업의 마케팅을 지원하는 아이디어를 제안해 도비 3억원을 확보했다.

 

이에 시는 지난 4월 공모를 통해 블로그, SNS 등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인플루언서 10명을 선발했다.

 

수출 멘토 2명은 오는 12월까지 관련 기업에 순차적으로 파견돼 수출 관련 실무와 컨설팅을 제공하고, 인플루언서들은 12월까지 매월 12~20회 참가 기업에서 제공 받은 물품 등을 블로그, SNS 등으로 홍보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두 사업 모두 중소기업의 판로 개척을 지원하는 것은 물론 은퇴한 중장년층이나 청년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성공 모델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이들이 적극적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알고있지만’ 배우 유지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