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부여군
[부여군] 부여군, 백제문화유산 회복에 힘쓴 이들에게 명예군민증 수여
이상근 문화유산회복재단 이사장‧마라토너 전세환 선수
기사입력: 2021/07/30 [17:47]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지난 29일 군수 집무실에서 이상근 문화유산회복재단 이사장과 마라토너 전세환 선수에게 명예군민증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이상근 문화유산회복재단 이사장은 부여군 규암면에서 출토돼 일제강점기 반출된 ‘백제금동관음보살입상’ 반환 운동을 초기부터 주도해 정부 등 각계각층에서 환수 참여를 이끌어 백제문화의 우수성을 알린 공로를 인정받았다.

 

마라토너 전세환 선수는 백제도시 간 마라톤 ‘함께하는 백제’에서 백제문화권 관련 도시 20여 곳을 순회하며 약 400Km를 달려 백제권역 내 지자체간 교류협력 강화 및 백제권역 문화유산을 홍보한 점을 인정받았다.

 

박정현 군수는 “이번에 명예군민증을 수여한 분들은 백제의 찬란한 문화유산을 지키고 널리 알리기 위해 힘써온 분들”이라면서 “앞으로 백제문화유산 회복을 위한 조치를 착실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여군은 군정발전을 위해 공헌한 이들에게 2007년부터 명예군민증을 수여해오고 있으며, 이날까지 총 9명에게 수여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정재, 글로벌 사로잡았다…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