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공주시
[공주시] 공주시, ‘벼 병해충 공동방제’ 시연…병해충 예방 효과 커
올해부터 ‘벼 병해충 공동방제’ 방제비 지원
기사입력: 2021/08/11 [12:55]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지난 10일 의당면 수촌리 일원에서 드론을 이용한 ‘벼 병해충 공동방제’ 시연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정섭 시장을 비롯한 이종운 공주시의회 의장, 박재명 농협중앙회공주시지부장, 임재룡 농업경영인연합회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농업정책과의 공동방제 사업 설명 후 농업용 무인헬기와 드론을 이용한 병해충 방제 시연을선보였다.

 

벼 병해충 공동방제는 공주지역 전체 논 면적의 65%인 3천 600ha에서 시행되고 있으며, 일부 지역에서는 90% 이상 공동방제에 참여하고 있다.

 

지역농협별로 시행되고 있는 공동방제는 지난 7월 1차 방제후 2차 방제를 8월 13일까지 진행하며, 올해부터는 시에서 방제비를 지원하고 있다.

 

방제 작업에 투입되는 드론은 약 3m 높이에서 약제를 살포하고, 벼 밑부분까지 약제가 뿌려져 사람이 살포할 때보다 병해충 예방 효과가 더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주요 병해충인 도열병, 잎집무늬마름병, 흰잎마름병, 벼 먹노린재, 멸구류, 혹명나방 방제와 함께 쌀 품질 향상을 위한 영양제도 동시에 살포하고 있다.

 

김정섭 시장은 “벼 병해충 공동방제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고령화등에 따른 일손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고품질 쌀 생산 지원에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한가위 대기획 심수봉' 심수봉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