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예천군
[예천군] 예천군, 새콤달콤한 사과‘피크닉’본격 출하
- 한 번에 먹기 좋은 중소과형 크기로 맛도 좋아 큰 인기 누려 -
기사입력: 2021/09/17 [09:27]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예천군(군수 김학동)에서만 생산되는 신품종 사과인 ‘피크닉’이 가을 수확 적기를 맞아 20일부터 본격 출하가 시작됐다.

 

피크닉 사과는 2015년부터 농가에 보급돼 올해 예천군에서만 약 33톤 내외로 수확될 것으로 예상되며 백화점, 능금농협 등으로 판매 될 예정이다.

 

기존 사과보다 새콤달콤하고 아삭한 식감이 뛰어나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고 무게가 220g 정도 중소과형 크기로 한 번에 먹을 수 있어 핵가족과 1인 가구 선호도가 높다.

 

특히 생리장해가 적고 저장성도 좋아 예천 대표 사과로 자리 잡고 있으며 재배 7년차를 맞은 올해는 병해충이 적을 뿐 아니라 생육기에 기상 여건까지 좋아 전년보다 고품질 사과 생산량이 늘었다.

 

김학동 군수는 “예천 피크닉 사과의 우수성을 소비자들에게 꾸준히 알리고 긴밀한 기술 지도로 농가 소득 향상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보다 안정적인 유통 공급으로 많은 소비자들에 피크닉을선보일 수 있도록 지역특화 품종으로 선정해 올해부터 전문 생산단지를조성하고 신규 재배 면적을 넓히고 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정재, 글로벌 사로잡았다…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