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소방서, 생명지킴이 심폐소생술 홍보대사 위촉
기사입력: 2012/05/04 [17:32]  최종편집: ⓒ 보도뉴스
지영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소방서(서장 나윤환)는 4일 본서 회의실에서 범시민 심폐소생술 보급 확산운동을 위해 손일원 순천복지문화예술단장을 CPR(심폐소생술)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이번 자리는 금년도 소방방재청이 적극 추진중인 “생명을 구하는 사람들” 프로젝트 및 범국민 심폐소생술 보급 계획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이날 위촉된 홍보대사는 앞으로 각종 대·내외 행사시 시민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의 중요성 홍보와 심정지 응급환자 대처법 등 응급환자의 인명소생률을 높이기 위한 홍보활동을 펼치게 된다.

  손일원 예술단장은 “시민들이 건강한 삶을 영위하며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지역사회를 만드는게 평소 나의 목표이자 계획이다”며, “순천소방서와 협력해 심폐소생술 보급·확산과 생명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치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대한심폐소생협회 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연간 급성 심정지 발생건수는 20,000~25,000건에 달하고, 2008년도 소방방재청 자료에 의하면 목격자에 의한 심폐소생술 실시율은 우리의 경우 1.4%에 그치지만, 미국은 16%에 이르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따라 소방서에서는 앞으로 다양한 계층의 인사를 심폐소생술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많은 시민들에게 심폐소생술을(CPR)의 중요성 홍보와 시민들을 대상으로 연령별 심폐소생술 교육 등 심정지환자의 구명을 위한 홍보활동을 할 계획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심정지 환자의 소생률을 높이기 위한 최초 4분이 중요한 만큼 내가족 뿐만아니라 우리 이웃을 지키기 위해 긴급상황에 대비한 심폐소생술을 숙지해 둘 것을 당부하였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김영광, 2021년 빛나기 시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