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제주도
[제주도] 구만섭 권한대행, 연초 추진계획 점검 및 실·국간 소통·협력 강화 당부
18일 오전 9시 제주도청 4층 탐라홀서 주간정책 조정회의 개최
기사입력: 2022/01/18 [15:15]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만섭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권한대행은 새해 초 각 분야별 추진계획을 점검하고, 실·국간 소통과 협력을 강화할 것을 주문했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18일 오전 9시 제주도청 본관 4층 탐라홀에서 열린 주간정책 조정회의에서 “설 연휴 제주를 방문하는 입도객 증가에 대비해 코로나19 방역을 철저하게 준비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구 권한대행은 설 명절을 앞두고 수요가 많은 제수용품과 특산품의 원산지 표시 위반 우려와 관련해 “특히 다른 지역의 돼지고기가 제주산으로 둔갑하는 일이 없도록 농축산식품국과 자치경찰단이 공조해 원산지 표시 점검과 단속을 강화하라”고 지시했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민원행정 서비스 품질 제고와 도민 일자리를 위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구 권한대행은 “도민이 만족하는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지 되돌아보고 점검하는 것은 공직자의 기본”이라며 “미흡하거나 개선이 필요한 부분은 하나하나 체크해 신속하게 조치해 달라”고 강조했다.

 

도민 일자리 창출과 관련해서는 “공공부문 일자리 계획은 최대한 빨리 실행하고, 민간부문 일자리가 확대될 수 있도록 공공사업 조기발주와 함께 민간 사업자들과 활발하게 소통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실·국별 주요 현안을 공유하고, 최근 언론 등에서 지적되는 사안을 점검했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부서 간 대화와 협업을 통해 업무를 추진해 나가면 더 큰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기반으로 유관기관과 단체, 도민사회와 원활하게 소통하고 지원해달라”고 강조했다.

 

주요 현안으로는 △제주형 뉴딜 2.0 성과창출 △버스 준공영제 성과평가 및 개선방안 마련 △노인요양시설 내 노인 학대 재발 방지 대책 추진 △한라산 탐방예약 QR코드 매매행위 대처 △제주산 주요 월동채소 수급안정 등이 논의됐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서인국X오연서, 커플 화보 공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