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안동시
[안동시] HPV 국가예방접종 무료 대상자 확대
- 2004년생 여성, 1995년생 저소득층 여성은 올해가 마지막 지원
-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로 발생 가능한 암의 90% 이상 예방
기사입력: 2022/08/11 [11:28]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동시가 여름방학을 맞아 자궁경부암 예방에 효과가 있는 사람유두종바이러스 감염증(HPV) 예방접종 홍보에 나섰다.

 

HPV 국가예방접종 지원 대상은 만 12~17세(04.1.1.~10.12.31) 여성 청소년과만 18~26세(95.1.1.~03.12.31.) 저소득층*여성이다. 기존에는 만 12세(09.1.1.~10.12.31)여성 청소년이 대상이었으나 지난 3월 14일부터 확대됐다.

 

*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상 기초생활보장수급자(=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특히, 이번 연도에 마지막 지원 대상인 2004년생 여성, 1995년생 저소득층여성은 1차 접종을 받았다면 접종일로부터 12개월이 지나기 전까지 2·3차접종도 지원받을 수 있으므로 올해 안에 놓치지 말고 접종해야 한다.

 

HPV 백신은 접종 당일 주민등록상 생년월일(실제 만 나이) 기준으로 만 15세 미만에 1차 접종을 했다면 총 2회, 만 15세 이상에 1차 접종을 했다면 총 3회 접종을 시행해야 한다.

 

가까운 지정의료기관에 방문하여 무료로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으며 지정의료기관은 안동시보건소 누리집 공지사항(https://www.andong.go.kr/health/main.do)또는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https://nip.kdca.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동시보건소 관계자는 “국제적으로 효과와 안정성이 인정된 백신일 뿐 아니라 예방접종을 통해 사람유두종바이러스로 유발되는 암의 90% 이상을 예방할 수 있다.”며 “여성과 청소년의 건강증진을 위해 비교적 시간적 여유가있는 여름방학 시기에 사람유두종바이러스 예방접종을 권한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슈돌' 파브르 단우 탄생! 사슴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