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서귀포시
[서귀포시] 공유재산 대장 일제 정비 추진
기사입력: 2023/01/25 [12:58]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귀포시(시장 이종우)는 시민들이 제주특별자치도 공간포털(https://gis.jeju.go.kr)이용 시 정확한 토지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연말까지 공유재산 대장 일제 정비를 추진한다.

 

서귀포시에서 관리하는 공유재산(토지)은 2023년 1월 기준 47,370필지, 면적은48,373천㎡로 작년 1년간 1,129필지, 면적은 493,725㎡가 증가하였고, 매년 증가하는 공유재산의 효율적인 관리 체계 구축이 중요한 당면 과제가 되었다.

 

이에 따라, 2006년 공유재산 대장 전산화 이후 지난 2020년 일제 정비를 처음 시행한 이래 총 8,047건을 정비하였으며, 올해는 공유재산 대장과 토지대장을 대조한 결과 확인된 696건이 정비 대상이다.

 

정비 대상 696건 중 지적 합병 등으로 토지대장에서 말소되어 공유재산 대장에만 존재하는 자료는 15건, 토지대장에는 등록되어 있으나 공유재산 대장에 존재하지 않는 자료 172건, 토지대장과 공유재산 대장에서 지목이 일치하지 않는 자료 509건이다.

 

지적공부 자료, 부동산 등기부등본, 공유재산 관리 시스템 내 등록자료 등을 전수 조사하여 소유권은 등기부 기준으로 정비하고, 토지 정보는 지적공부 기준으로 갱신하는 등 불일치 사항을 정비할 계획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공유재산 대장 일제 정비를 통해 정확한 재산관리 체계를 구축하여 정보의 신뢰도를 제고하는 한편 시민 모두의 재산인 공유재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오아시스' 추영우, 다채로운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