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나는 명품 구입, “희소성보다는 브랜드와 디자인으로 결정”
글쓴이 : 송으뜸 날짜 : 2011.05.17 09:44


한국 사회의 소위 ‘명품’ 사랑은 어제 오늘 일이 아니지만, 최근 이런 현상은 더욱 과열되고 있다. 백화점 명품 매장 출입을 위해 길게 늘어진 줄을 손쉽게 발견할 수 있으며, 각 유통업체에서는 외국 유명 명품매장을 입점시키기 위해 장외혈투를 벌이고 있다. 매년 명품관련 매출이 급증할 만큼 ‘명품공화국’이라 불리는 현실에는 소비자의 이중적인 심리도 한몫을 하고 있다. ‘꼭 필요한 것이냐’며 과소비를 비난하면서도, ‘남들도 있는데’라는 생각에 모조품으로나마 명품을 구입하려 한다. 누구나 고가 브랜드 제품 하나쯤은 가지고 있는 것이 당연한 사회가 되고 있는 것이다. 시장조사전문기관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기획하고 이지서베이(ezsurvey.co.kr)가 진행하여 성인남녀 1,000명에게 실시한 명품 모조품 관련 설문조사 결과, 전체 72.2%는 명품이라 불리는 고가의 패션제품(모조품 포함)을 구매해 본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0년 같은 조사(63.7%)에 비해 더욱 늘어난 결과로, 최근 1년 이내 명품(모조품 포함) 구입율이 78.5%에 이를 만큼 고가 브랜드에 대한 소비 욕망이 더욱 커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명품 상품을 구입할 때 브랜드가 끼치는 영향력은 90.9%로 매우 높았다. 개별 고가 브랜드들이 차지하고 있는 높은 시장지위를 확인할 수 있었으며, 이는 ‘높은 가격’의 ‘한정된’ 제품을 통해서 브랜드와 제품 가치를 극대화하려는 고가 브랜드들의 마케팅 전략이 성공적임을 다시 한 번 확인시켜준다. 소비자들이 고가의 패션제품을 구입할 때 가장 고려하는 요인은 디자인(33%)과 브랜드 명성(32.4%)이었다. 여성과 20~30대는 디자인을, 남성과 40대 이상은 브랜드 명성을 보다 중시하는 경향을 보였다. 특징적인 것은 고가 패션 제품을 선택할 때 소수(5.8%)의 소비자만이 희소성을 더 중시한다는 점이었다. 남들과 차별화되고 싶어하는 심리에서 비롯된 고가 제품 소비현상이 줄어든 대신, 최근에는 브랜드의 명성이나 디자인에 따라 소비가 좌지우지 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고가 패션제품의 정품 구입 비율은 날로 높아지고 있다. 구입하는 고가의 상품마다 모두 정품을 구입하는 비율은 38.8%로 2009년(29.1%)과 2010년(35.3%)에 비해 더욱 많아졌다. 이에 비해 모두 모조품을 구입하는 소비자는 17.5%에 그쳤다. 비싼 가격에도 불구하고 고가의 패션제품을 구입하는 이유로는 가능한 모두 정품을 사고 싶어서라는 응답(58.2%)이 가장 많았다. 고가 상품을 제값을 주고 사면서 느끼는 과시적인 소비심리가 크게 작용하는 것으로 보인다. 정품과 비교했을 때 모조품은 가짜 티가 나고(22.3%), 품질 및 디자인이 좋지 않아서(14.1%) 정품을 구입한다는 의견도 많았다. 그에 비해 모조품을 구입해 본 소비자들은 경제적인 부담(48.1%)을 모조품 구입의 가장 큰 이유로 꼽았다. 남들처럼 명품을 소유하고 싶지만 현실적인 이유로 모조품을 대신 구입하려는 소비심리가 상당함을 확인할 수 있었다. 품질과 디자인에 비해 정품 가격이 너무 비싸다는 의견도 25.4%로 높았다. 전체 응답자의 10명 중 4명 정도는 향후 모조품을 (재)구매하겠다는 의향을 보였으며, 여성과 20대의 구매의향이 상대적으로 높은 특징을 보였다.

최근 1년 이내 구입한 모조품은 가방(66.6%, 중복응답)이 가장 많았으며, 지갑(46.1%)과 의류 (27.4%) 소비도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모조품 구입경로는 동대문, 남대문 시장(42.1%)과 개인 쇼핑몰(37.5%), 오픈 마켓(36.6%)의 비율이 비슷하였다. 한편 설문에 참여한 패널(panel.co.kr)들은 타인의 고가 패션제품이 정품(23.2%)보다는 모조품(36.6%)이라고 인식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모조품이 가장 많다고 생각되는 명품 브랜드는 루이뷔통(53%), 구찌(16.7%), 샤넬(9%) 순서였다.

본 조사는 특정 기업의 의뢰 없이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 자체 기획 및 자체 비용으로 진행되었다.

전체 166223 현재페이지 4656 / 554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26573 경기북부 올해만 23명의 결핵환자 발생, 전염 막기위해 학교 전교생 대상으로 x-선 검진 실시 김시현 2012.07.06
26572 아이들을 위한 심리 프로그램 4가지 실시 안성시 청소년 상담지원센터 김시현 2012.07.06
26571 안성수덕원 대강당 학생인권과 학교라는 주제로 연수 실시 상호존중하게 될것 김시현 2012.07.06
26570 책읽는 즐거움 주는 별과함께 떠나는 여행 동두천시립도서관에서 김시현 2012.07.06
26569 군포시 문화예술회관 전시장에서 모래야 놀자 체험전 운영 김시현 2012.07.06
26568 신입사회복지사들의 적응을 돕기위한 교육 열린다 김시현 2012.07.05
26567 불법스팸 특별단속 기간 끝까지 추적하여 엄벌 김시현 2012.07.05
26566 내년 1월 원터치 SOS신고 가능하게 하여 범죄에 신속대응 김시현 2012.07.05
26565 서울시 피시방법으로 공원,광장및 강변에서 다양한 문화 즐길수 있게 무료공연 실시 김시현 2012.07.05
26564 광주시립도서관 6세부터 초등학교 6학년을 대상으로 20개의 강좌 진행 김시현 2012.07.05
26563 조사결과 숙박,음식업 영업이익률이 가장 높아 김시현 2012.07.05
26562 향토보육자료 선생님 산에 가요로 유치원 선생님께 다양한 정보 제공 김시현 2012.07.05
26561 양주시 김삿갓 전국 문학대회 시상식 수상자에게는 등단의 기회와 대학 특기자 혜택 김시현 2012.07.05
26560 양주시 전시민 책읽기 행사 진행, 독서토론단체 모집 김시현 2012.07.05
26559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유의 최재호 2012.07.05
26558 F5 네트웍스, 데브센트럴 커뮤니티 블루락 클라우드 환경으로 마이그레이션 완료 이진희 2012.07.05
26557 쌈채소 안전섭취 요령 숙지하고 건강하게 먹어요 김시현 2012.07.05
26556 한여름 에어컨 사용은 이렇게 이연희 2012.07.05
26555 코 건강, 이렇게 지킨다 이연희 2012.07.05
26554 퇴직한 뒤 건강관리 비법 이연희 2012.07.05
26553 눈을 지키려면 이연희 2012.07.05
26552 병 없이 오래 살려면, 슈퍼푸드 이연희 2012.07.05
26551 여름철 잘 걸리는 질병 종합 가이드 이연희 2012.07.05
26550 국립과학박물관 여름방학 맞아 로봇경연및 교육프로그램 실시 김시현 2012.07.05
26549 북한이탈주민 체용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취업 적극 지원 김시현 2012.07.05
26548 운현궁 야간개장과 여러가지 공연 실시 김시현 2012.07.05
26547 걷고싶은 서울길 중 생태문화길 110선 나오는 어플개발 트래킹기능으로 페이스북에 바로 김시현 2012.07.05
26546 군포시 중앙도서관에서 방학 맞이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독서문화 체험 실시 김시현 2012.07.05
26545 옥상농원 옥상마다 다양하게 쓰여 김시현 2012.07.05
26544 G마크 농특산물로 만든 쌀과자 하늘에서 맛자랑 김시현 2012.07.05
 1  이전 4650  4651  4652  4653  4654  4655  4656  4657  4658  4659  4660 다음  5541 



수지 화보, 카리스마 포즈에 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