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품 비아그라 판매” 스팸 믿지 말고 원인 치료해야
글쓴이 : 이상백 기자 날짜 : 2011.05.18 10:34

인터넷이 발달하면서 많은 것이 늘어났지만 그 중에서 가장 많이 늘어난 것은 스팸메일이 아닐까. 원래 스팸이라는 일종의 햄을 판매하는 회사에서 무작위로 팩스 등을 통해 홍보문을 보낸 것이 기원(?)이 된 스팸메일은 현재 인터넷의 주된 폐해 중 하나로 꼽힌다.

▲     ©김수호 기자
이 스팸메일 중에서 많은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것은 바로 ‘비아그라 판매’가 아닐까. 원래 병의원에서 처방을 받아야 살 수 있는 비아그라지만 비아그라 판매를 권하는 스팸메일은 처방 없이 비아그라를 살 수 있다고 유혹한다. 물론 의약품의 관리는 어느나라를 막론하고 매우 까다로우므로 스팸메일을 통해 구입할 수 있는 것은 대부분 ‘가짜’로 파악된다.

그런데 흥미로운 것은 사실 인터넷에서 판다는 비아그라의 가격은 병의원에서 처방 받은 뒤 살 수 있는 가격과 큰 차이가 나지 않을 뿐 아니라 국산 발기부전치료제의 경우 오히려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는 점이다. 문제는 이 같은 상황임에도 출처가 불분명한 비아그라를 구입하는 사람이 적지 않다는 것이다.

이들은 왜 무자료 비아그라를 구입하는 것일까. 이들은 크게 두 가지 경우다. 한가지는 병의원에 가서 자신의 상태를 이야기 하고 진료 받기가 부끄러워서, 그리고, 또 하나는 비아그라를 정력제 대신으로 생각하고 구입하고자 한다는 것이다.

◆ 인터넷 판매 비아그라, 훨씬 더 위험하다

사실 비아그라는 즉효성, 즉 약을 먹으면 바로 효과가 나타난다는 이유로 많은 이들이 찾고 있지만 생각보다 부작용이 많은 약이다. 단기적으로도 두통, 안면홍조, 소화불량, 코막힘 등의 만만치 않은 부작용을 안고 있으며 심하게는 생명을 위협하기도 한다. 2001년 독일에선 비아그라 부작용으로 616명이 사망했고 같은 해 한국에서도 비아그라 복용자의 약 절반에서 부작용이 나타났다는 식품의약품안전청의 발표가 있었다.

정품의 경우 임상시험과 까다로운 관리를 통해 유통되는데도 불구하고 이같은 부작용이 나타나는데, 인터넷에서 판다는 가짜 비아그라의 경우 더욱 위험할 수 있다. 실제로 지난 3월 적발된 가짜 비아그라에는 발기부전 치료성분인 ‘구연산실데나필’ 함량이 정품보다 2배 이상 많아 심근경색이나 심장마비를 일으킬 수 있는 가능성이 훨씬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비아그라는 사실 만능약도 아니며 근본적인 원인을 치료해 준다기 보다 당장 ‘발기’가 가능하게 해 주는 임시방편에 불과하다.

따지고 보면 현대 의학에서 발기부전을 적극적으로 치료할 수 있게 된 것은 1990년대 비아그라가 등장한 이후이며, 그 이전에는 항우울제를 처방하거나 인공보형물을 삽입하는 수술적 치료가 주류를 이루었다. 물론 부작용은 더 많았고, 인공보형물 삽입시는 아예 발기된 형태로 성기의 모양이 유지되는 웃지못할 부작용도 있었다. 혈관수술시 혈관확장제를 사용하면 수술 후 부작용으로 발기가 되는 것에 착안한 수술까지도 등장했다.

◆ 비아그라보다 더 오래된 한방치료, 효과는?

수술없이 발기부전에 대한 적극적인 치료를 시도한 것은 한의학이 더 역사가 깊고, 성공적인 결과를 내기도 했다. 한의학은 지금도 근본적인 원인 치료법에 있어서는 상당한 효과를 내고 있다.

남성전문 후후한의원 이정택 원장에 따르면 발기부전은 남성이 흥분하면 부교감신경이 항진돼 아세틸콜린이 유리되고, 혈관 내벽의 상피세포에서 산화질소(no)가 분비되면 해면체의 평활근과 동맥이 느슨해져 발기가 가능한 정도의 혈액이 음경으로 들어감으로서 이뤄진다. 대부분은 이 과정에서 문제가 생기는데, 이때 한의학에서는 혈관과 혈액의 조성, 혈액의 흐름을 정상적으로 만들어 줌으로서 발기부전을 치료해 왔다.

예를 들어 고혈압, 당뇨병, 동맥경화 등으로 혈관벽이 손상을 받게 되는 경우 뚜렷한 항산화 작용 및 세포재생 촉진 기능을 가진 한약을 처방하고, 고지혈증, 혈전 등으로 탁해진 혈액이 정상적인 혈액 유입을 방해하고 혈관벽에 이물질을 침착시켜 산화질소 분비를 제한하는 혈중 지질을 감소시키고 어혈을 제거하는 한약을 처방하는 식이다.

이 밖에 전립선염이나 전립선비대증으로 골반 내 조직이 압박을 받아 혈액순환에도 지장이 생겨 혈관들이 물리적인 압박을 받아 발기부전이 일어났을 경우에는 전립선을 먼저 치료한다.

대뇌의 성반응 중추에서 성적 흥분을 감지해 부교감신경이 반응하는 과정에 문제가 생긴 경우, 즉 정신적인 문제로 성욕이 줄어드는 경우에는 생존과 생식의 욕구를 다스리는 명문지화(命門之火)를 회복시킨다.

이정택 원장은 “지나치게 고연령의 환자가 아닌 경우라면 대부분 발기가 나빠지는 원인이 있다. 음경 혈관이나 혈액조성 문제, 혈류의 저항, 음경해면체의 문제, 정서문제로 인한 흥분반응의 억제 등등 다양한 이유로 정상적인 수준의 발기가 제한을 받고 있는 셈이다. 이러한 걸림돌을 제거하면 예전의 모습으로 회복될 수 있는데 한방의 치료는 이러한 성기능을 회복하는 재활치료라고 볼 수 있다.”고 조언했다.

전체 166061 현재페이지 4656 / 553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26411 여름휴가 경기농촌채험마을에서 즐기자 김시현 2012.06.28
26410 어르신 우울증 예방을 위한 집단미술프로그램 “행복나무교실” 김유리 2012.06.28
26409 경기동부하나센터 지역맞춤형 교육사업 파랑새교실『Dream UP 직업체험 길라Job이』실시 김유리 2012.06.28
26408 함께하는 부부, 행복한 부부 청솔종합사회복지관 가족관계증진사업 “행복반올림(#)” 김유리 2012.06.28
26407 청솔종합사회복지관 방학 중 청소년 자원봉사활동 안내 김유리 2012.06.28
26406 경기도에서 받을 수 있는 사회서비스 찾고 평가도 알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 김시현 2012.06.28
26405 아이를 위한 주말 육아나눔터에서 다양한 체험 즐기세요 김시현 2012.06.28
26404 서울시 어린이 병원 발달장애에 대해 알아보고 재밌는 치료체험도 받을 수 있는 엑스포 실시 김시현 2012.06.28
26403 전통상업점포 되살리기 위해 홍보도 하고 체험할 수 있는것도 만든다 김시현 2012.06.28
26402 제네시스, 소셜 영향력 평가를 위한 ‘클라우트 스코어’ 도입 제네시스텔레커뮤니케이션스코리아 2012.06.28
26401 한국건강관리협회 부산지부, 수단 주혈흡충 관리자 연수 실시 이연희 2012.06.28
26400 대명리조트(콘도) 회원권, 특별한정 분양을 놓치지 말자! 안병선 2012.06.28
26399 타악그룹 얼쑤 복권기금 문화순회사업 "인수화풍" 얼쑤 2012.06.27
26398 수원시니어클럽 "2012년 제2차 고령자 취업 및 창업사업 설명회" 성료 수원시니어클럽 어르신자립생활 지원센터 2012.06.27
26397 최악의 가뭄으로 인해 도내 농경지에 소방인력 투입하여 급수지원 김시현 2012.06.27
26396 ‘신생아 청각선별검사’ 이제는 선택이 아닌 필수 김연미 2012.06.27
26395 북부소방서, 주례동 온골마을「화재없는 마을」지정 행사 실시 조덕형 2012.06.27
26394 순천소방서, 롯데캐슬어린이집 소방안전교육 이용승 2012.06.27
26393 순천소방서, 단독경보형 감지기 설치 한규현 2012.06.27
26392 피자, 영양이 가득한 웰빙도우로 즐기세요 이병욱 2012.06.27
26391 변액연금보험 노후대비 쓸만해, 투자상품은 장기적으로 지켜봐야 한지우 기자 2012.06.27
26390 높아진 해수 온도로 해산 어패류 식중독 예방 더욱 주의해야 김시현 2012.06.27
26389 양주시 자원봉사센터 저소득층 위해 5가지 분야 편성 김시현 2012.06.27
26388 안성 고삼초등학교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문화예술공연 개최 김시현 2012.06.27
26387 노후준비가 미흡한 베이비 붐 세대의 은퇴설계 도와준다. 김시현 2012.06.27
26386 안산항공전 알릴 대학생 홍보단 모집, 홍보단에게는 경비행기 탑승과 소정의 활동비,인증서 지급 김시현 2012.06.27
26385 경기도 소식을 전한 경기도 꿈나무 어린이 기자단 모집 김시현 2012.06.27
26384 김포국제공항에서 외국인 상대로 하는 택시 불법 영업 막는다 김시현 2012.06.27
26383 냉방기기 화재 속출, 안전수칙 5가지 김시현 2012.06.27
26382 대형마트 고효율 장비 개선 서울시와 손잡고 에너지절감과 생산실천 김시현 2012.06.27
 1  이전 4650  4651  4652  4653  4654  4655  4656  4657  4658  4659  4660 다음  5536 



수지 화보, 카리스마 포즈에 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