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이 그린 옛 우리네 삶 .
글쓴이 : 우리네삶 날짜 : 2008.12.02 21:05



daum 카페

 
외국인이 그린 옛 우리네 삶



엘리자베스 키스의 그림들.
 
엘리자베스 키스(elizabeth keith, 1887-1956). 스코틀랜드 출신의 여류화가.
여러 차례 동양을 방문하여 정감어린 시선으로 이땅의 풍물들을  그렸다.
그녀는 한국을 무척 사랑했다고 전해진다.
화풍은 섬세하고 잔잔하다.  평생을 독신으로 지냄.
그녀의 화집 [old korea](1919)에 실려 있는 그림들을 소개한다.







       "portrait of miss elizabeth keith" by ito shinsui, 1922

방석이 한국을 느끼게 한다




                                     가난한 모녀
 


                               김윤식 대감 (고종 때 외무대신 했었죠...)
 


                                              두 명의 학자
 


                                              모자가게
 


                                미망인
 


                                         바느질하는 여인
 


                                              부유한 한 가정
 


                   붉은 조복을 입은 청년
 


                                              사당에서
 


                                    새 신부
 


                                                             서당 풍경
 


                                                       수원성
보충 설명을 하자면 수원성 보다는 (화홍문(華虹門) 이라고 했지요 
지금은 연무동인가....? 옛날엔  참 맑은 물이 흘렀는데......
 


                          시골의 학자
 


                                                           식당 풍경 (이건 주막이 아닐까 생각되네요)
 


                                                     연날리기
 


                                     함흥의 아낙네






                                  대동강변






                                            장기를 두는 사람들
 
 
스코틀랜드의 자그마한 도시 aberdeenshire 에서 태어난 엘리자베쓰 키이쓰(elizabeth keith, 1887-1956)는 다른 여류 화가들. 예를 들자면 불란서의 mary cassatt이나 berthe morisot처럼 부유하고 사회적으로 영향력있는 집안에서 태어나 집안의 후원으로 여유있는 미술인생을 연 화가가 아닙니다. 그리고 frida kahlo, lee krasner, helen frankenthaler처럼 국제적으로 명성을 떨치는 남자 화가와의 긴밀한 관계에 편승하여 미술사에 족적을 남긴 화가도 아닙니다.
키이쓰의 가정은 그리 넉넉하지 못했습니다. 어렸을 때는 런던으로 이사를 해야 했었습니다. 성장기에는 평범하게 가사를 도우는 소녀였던 것으로 추정됩니다. 28세가 되던 1925년 그녀는 남편을 따라 동경에 와 있는 jessie라는 여성을 만나러 일본을 방문합니다
당시 일본의 적십자사는 결핵환자들을 도울 기금을 마련하느라고 고심하던 중 사회 유명인사들의 모습을 풍자적인 삽화로 구성하여 책자로 만들어 판매수입을 얻고자 했습니다. 이에 그녀가 발탁되어 그림을 그리게 되었습니다. 책은 즉시 다 팔려 장안의 화제가 되었고 이때부터 화가로 변신하게 됩니다.(grin and bear it: caricatures by elizabeth keith, 1917)
그리고 삼일운동이 일어났던 1919년에 한국을 방문하여 한국의 풍습과 인물 등 많은 그림을 그려 도쿄에서 전시하였습니다. 이를 본 일본 목판화의 대부인 와다나베가 목판화로 출판할 것을 권유했습니다. 출판된 작품은 대성공을 거두어 그때부터 자타가 공인하는 화가로서의 활동을 시작합니다.
그녀의 미술인생은 한국을 서양인들에게 그림으로 소개한 미국여류 화가 lilian m. miller나 프랑스인 paul jacoulet처럼 정식 미술교육을 받지 못한 순전한 독학이었습니다. 1933년에는 드디어 영국의 한 미술잡지의 호평을 받아 당시 일본 목판화의 대가인 호쿠사이나 히로시게와 동렬에 이를 정도의 명성을 얻게 됩니다.
영국의 여왕도 그녀의 전시회에 참관하였고 전례 없이 일왕의 동생도 전시회를 다녀갔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이후 일본 한국은 물론이고 미국 프랑스 영국 등 여러 곳에서 전시회를 가??었습니다. 사망 이후 45 년이 된 지난 2002년 2월에는 파사데나에 있는 pacific asia museum 에서 단독 전시회가 있었으며 책도 출판되었습니다.(elizabeth keith: the printed works by richard miles).          

전체 171043 현재페이지 4656 / 5702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31393 광양소방서, 지역자활센터 소방안전교육 실시 김재성 2014.03.21
31392 광양소방서, 음주운전 제로화 지속추진 ! 이훈일 2014.03.21
31391 담양소방서, 논. 밭 태우기 출동 체제 강화 박상언 2014.03.20
31390 불법 소각행위(논․밭두렁)는 봄철 화재의 주범! 강명군 2014.03.19
31389 광양소방서, 제17회 광양국제매화문화축제 이동안전체험차량 배치 이훈일 2014.03.20
31388 제17회 광양국제매화문화축제 유관기관 안전점검 실시 정철규 2014.03.20
31387 '천상여자'제작지원 뽕뜨락피자, 소자본창업 성공...전국 300개 가게 조은위 2014.03.19
31386 광양소방서, 화재배상책임보험 만기도래 대상 재가입 안내 이훈일 2014.03.19
31385 여수소방서 오는 3. 21(금), 제10회 심폐소생술(CPR) 경연대회 개최 양진철 2014.03.19
31384 [독자기고]봄철 산불예방 요령은 이렇게... 양진철 2014.03.19
31383 차량추락 침수사고 시 이것만은 알아두자 박상언 2014.03.19
31382 '해빙기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를... 정철규 2014.03.19
31381 순천소방서, 현장에 강한 소방공무원을 위한 체력검정 계획 강민수 2014.03.19
31380 광양소방서, 도로명 주소 교육 실시 이훈일 2014.03.19
31379 담양소방서, 해빙기 소방용수시설 일제점검 박상언 2014.03.17
31378 2014년 경로당활성화사업 ‘우리 경로당이 달라졌어요!’ 박효람 2014.03.17
31377 위급시 생명살리는 "심폐소생술" 박상언 2014.03.17
31376 광양소방서, 봄철 산악사고 주의 당부 이훈일 2014.03.18
31375 순천소방서, 소방차 진입불가 및 출동장애지역 일제정비 김정인 2014.03.18
31374 광양소방서'공동주택 피난시설 안전관리 추진' 정철규 2014.03.18
31373 교통사고 없는『대구경북 600만 행복프로젝트』추진 장상호 2014.03.18
31372 2015 세계 물포럼 성공을 위한 ‘水사랑’ 캠페인! 최영미 2014.03.18
31371 김두겸 예비후보 시민의 안전을 제고한 도로교통망 확충 약속 송혜진 2014.03.18
31370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진지사, 종교계와 금연 청렴 캠페인 펼쳐 권순웅 2014.03.18
31369 순천소방서, 저전119안전센터 해빙기 소방용수시설 점검 김대훈 2014.03.17
31368 유프리즘, 본사 소재지 확장 이전 임용신 2014.03.17
31367 소비자만족 실현, 애견 위생용품 전문기업 와우한빛 최현종 기자 2014.03.17
31366 범시민사회단체연합, 조전혁 교수는 경기도교육감 출마해 전교조와 싸워라 박상진기자 2014.03.14
31365 굴렁쇠아카데미'새봄맞이 자연보호 캠페인 및 환경정화 활동 실시' 황상미 2014.03.15
31364 순천소방서, 서면 남녀의용소방대 교육훈련 실시 김동진 2014.03.16
 1  이전 4650  4651  4652  4653  4654  4655  4656  4657  4658  4659  4660 다음  5702 



'언더커버' 지진희X김현주 클래

주간베스트 TOP10